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[모금이야기] 6화_0부터 시작하는 모금은 망한다.
    └ [모금가 클럽] 2019.09.04 09:52

    많은 사람들이 모금의 시작은 0이라고 착각하고 있는 것 같다.

    ‘당연히 0원부터 시작해야하는 거 아니야?’ 라는 생각이 들었는가?

    모금 좀 하는 사람들은 절대 0원부터 시작하지 않는다.

    0부터 시작하는 모금은 힘들다

     

    망하는 모금의 전형

    #1. 후원의 밤

    후원의 밤을 개최한다.

    참여자들과 맛있게 저녁을 먹고 본격적으로 후원요청을 한다.

    모금취지를 설명하고, 큰 화면에 목표금액을 띄우고, 약정서를 돌린다.

    약정서를 작성하는 사람은 극히 일부, 결국 돈만 쓰고 모금은 잘 안됐다.

    #2. 온라인 모금

    온라인 플랫폼에 모금 글을 올린다.

    주변 사람들에게 링크를 보내서 후원요청을 한다.

    처음 며칠은 모금이 되는 가 싶더니 목표금액을 반도 못 채우고 멈춰버렸다.

     

    왜 망했을까?

    서론에 이야기 한 것처럼 0부터 시작하는 모금은 망한다.

    위 두 모금은 0부터 시작한 주변에서 흔히 볼수 있는 모금방식이다.

    그럼 어떻게 하면 좋을까?

     

    #1. 후원의밤

    후원의 밤 모금 목표액이 1,000만원인데 화면에 띄운 금액이 1,000만원이면 망한거다.

    후원의 밤은 모금을 마감하는 자리라고 생각하는 것이 좋다.

    모금 목표액이 1,000만원이라면 후원의 밤 전에 70%이상을 모으고,

    후원의 밤에 온 사람들에게

    목표가 1,000만원인데 지금까지 70%가 모였습니다. 나머지 30%를 채워주세요.”라고

    목표를 공유하는 것이 효과적이다.

    (추가로 사전모금을 통해 약정을 받아두고, 

    후원의밤에서 기부사실을 부각시켜주는 준다면

    기부자 예우 측면에서나 다른 사람들의 기부를 독려하는 차원에서 더 좋을 수 있다.)

     

     

    #2. 온라인 모금

    온라인 모금도 마찬가지다.

    모금함을 오픈하기 전에 사전 모금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.

    온라인에서 두 달동안 4,400만원을 모은 모 단체는 사전모금(바자회)을 통해

    800만원 정도를 모금했고, 모금함이 오픈했을 때 그 800만원을 모금함에 넣고 시작했다.

    , 단체와 관계된 사람들에게 모금함을 준비하고 있다는 것을 미리 안내하고,

    모금함 오픈 일주일 동안 집중적으로 참여를 독려했다.

     

    70의 법칙

    모금에는 70의 법칙이라는 것이 있다.

    모금을 시작하기 전(사전모금) 70을 채워야 모금이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이다.

    우리는 보통 모금 캠페인을 이렇게 단순하게 생각한다.

    [모금 프로젝트 기획 -> 모금]

    하지만, 성공하기 위해선 아래와 같은 과정을 거쳐야 한다.

    [모금프로젝트 기획 -> 사전모금 -> 목표70%달성 -> 캠페인 공표 -> 공개모금 시작]

    일반시민(?)을 대상으로 하는 캠페인을 시작하기 전에,

    우리와 관계가 있는 사람들(자원봉사자, 기존 후원자, 임직원 등 단체 이해관계자)을 대상으로

    사전모금을 진행하는 것이다.

     

    지난 글 [5화_기부금액은 누가 정하는 것인가]에서 사람들마다 낼 수 있는 금액이 다르니

    모금가가 요청금액을 정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.

    그 내용에 한 가지 덧붙이자면 요청금액에 따라 효과적인 요청시기와 순서가 있다.

    보통 큰 금액을 먼저 요청하고 작은 금액을 나중에 요청하는 것이 좋다.

     

    모금 캠페인에서 가장 큰 기부금(보통 목표액의 10% 이상)을 리드기프트라고 하는데,

    이 리드기프트를 찾아, 먼저 기부를 요청하고 (선생님께서 첫 번째 기부자가 되어주십쇼)

    그 다음 작은 금액들을 요청하는 것이 좋다. (선생님께서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세요.”)

     

    성공하는 모금을 하고 싶은가, 그럼 지금 내 모금의 시작점을 다시 기획해보자.

    TAG

    댓글 0

Managed by NPOschool. Designed by Tistory.